유튜브 채널에서 할수 있는 광고 – 디스커버리 vs 인스트림

안녕하세요, 오씨네학교
오씨아줌마 입니다.

오늘은 유튜브 광고를 이야기해보려고 하는데요,
아하… 제가 대략 네이버에 “유튜브 광고”라고 검색을 해봤더니

많은 분들이,
어떻게 하면 유튜브에 나오는 다양한 광고를 끌수가 있는지
혹은 최소한 노출을 시킬수 있는지를 물어보더라구요.

맞습니다. 유튜브에서 나오는 광고들은 기본적으로,
사용자들을 불편하게 하고 본 영상을 보는데 장애물로 여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보기 싫으면 피하거나 끌수 있는 검색광고나 배너 광고와는 다르게,
영상 앞에 나오는 (보통 5초 광고라고 불리는) 인스트림 광고의 경우는
무조건 5초를 강제로 보게하기 때문에 엄청 불편하고 짜증이 날수 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이 유튜브에서 보는 광고라고 하면
배너광고 혹은 방금 말한 인스트림 광고라고 생각하는데 사실 더 있죠.

특히 유튜브 프리미엄이라는 상품을 통해서
광고가 아예 없는 유튜브도 나오고 있는 상황에
그리고 내년 부터는 유튜브 파트너 프로그램(YPP)에
등록되지 않는 채널에도 광고를 노출시킨다고 하니

전체적으로 유튜브에서 나오는 광고 대해서
기본적으로 시청자들은 싫어한다.

그리고 유튜브는 광고를 점차 늘리고 있다.

돈을 내지 않는 이상은 무조건 광고를 볼수 밖에 없다.

이걸 전체로 하고 이제 유튜브 채널의 광고인
디스커버리 광고와 인스트림 광고 이야기를 해볼께요.

우선 디스커버리 광고입니다.
그냥 간단하게 유튜브의 검색광고라고 보시면 됩니다.

사용자는 “토익”을 검색 했을 때,
검색결과의 첫번째에 나오거나
(마치 검색광고 처럼)

아니면, 지금 시청하고 있는 영상의
바로 하단에 마치 추천 동영상 처럼 보이는 광고입니다.

다음으로 인스트림 광고라고 있습니다.
in-steam이라는 단어에서 알수 있듯이…

영상 안에 들어 있다고 할수 있고,
5초를 강제 시청해야 하며, 6초 부터 고객은 건너 뛸수가 있습니다.

그럼 과금에 대한 이야기를 해봅시다.

디스커버리는 마치 일반 영상을 가장하고 몰래 숨어
사용자의 클릭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검색결과 상단, 추천동영상 상단…
그래서 클릭을 할때 과금이 됩니다.

그리고 이때 발생하는 광고금액은
구글이 100% 모두 가져갑니다.

인스트림광고는 5초를 시청자가 강제로 봐야 하며,
이렇게 이어진 시청이 30초 이상 영상은 30초이상 시청을 해야 과금
30초 미만의 광고는 광고영상을 끝까지 봐야 과금을 하게 됩니다.

이때 발생하는 광고금액은
영상을 올린 크리에이터가 60%, 구글이 40%를 가지고 갑니다.

이제 입찰과 타켓팅에 대한 이야기를 해봐야 겠죠?

디스커버리 광고는 진짜 검색광고와 비슷합니다.
내가 원하는 키워드를 선택하고,
광고문구 (제목, 설명문구, 썸네일)를 넣고, 노출을 시키면 됩니다.

네이버나 구글과 다른 점은,
디스커버리 광고는 단 1개의 광고만 최상단에 노출이 되고
클릭시 홈페이지로 이동하는 것이 아니라 동영상으로 이동합니다.

인스트림 광고는 진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광고와 비슷합니다.
내가 원하는 타켓을 설정하는데 기본적으로
성별, 연령, 지역, 수입, 관심사 등등을 설정할수가 있습니다.

비교적 디스커버리 광고가 비싸고,
인스트림 광고는 저렴한 편입니다.

마지막으로 광고성과를 봐야겠죠?

디스커버리 광고는 검색광고와 비슷하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고객의 찾고자 하는 열망이 강합니다.

당연히 영상에 대한 시청지속시간도 긴 편이고,
영상이 좋으면 구독도 잘 일어납니다.

그리고 생긴게 일반 영상과 거의 흡사하기 때문에,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어? 이거 광고 였어?” 라고 모르는 분도 많습니다.

결과적으로 좋은 영상으로 구독자를 늘리는데, 매우 좋더라!
다만, 영상에 맞는 적절한 키워드를 잘 세팅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인스트림 광고는 노출량이 어마 어마하고 광고비가 적지만,
시청자가 왠만해서 즐겨보지 않습니다.

본 콘텐츠를 가리고 있기 때문이죠.

그래서 5초안에 중요한 내용을 이야기 하는 것이 중요하며,
이벤트나 할인 등 시청자의 눈을 사로잡는 콘텐츠가 좋습니다.

그냥 대충 아무 콘텐츠를 노출시키면
시청자들은 5초 후에 다 넘겨버리지만,
대박 이벤트라고 하면 5초가 지나도 시청을 해줍니다.

그래서 요즘 무료 쿠폰이벤트 등이 많은 것 역시,
이런 이유에서 입니다.

유튜브 채널을 활용해서 할수 있는 광고는
디스커버리와 인스트림이 있는데 용도와 사용방법은 전혀 다릅니다.

참고로 전 디스커버리를 통해서 좋은 시청자에게 노출시켜
구독자를 올리는데 많은 효과를 봤습니다.

전 마케팅을 공부하고 연구하는 오씨네학교를 운영하고 있는
오씨아줌마 오종현 입니다.

여러분들도 한번 해보시길 추천을 드립니다.^^